뇌출혈의 원인과 초기증상

뇌출혈은 뇌 안의 혈관이 손상되거나 터져서 발생합니다.
출혈성 뇌졸중이라고도 불리는 뇌출혈은 특히 겨울철에 자주 발생하는데요.
겨울철에 따뜻한 장소에 머물다 갑자기 차가운 공기를 접하게 되면 뇌혈관이 수축되어 혈압을 이기못하고 터지기 때문입니다.
특히 운동을 하다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통상적으로는 50대 이상의 연령의 사람들에게서 많이 발생하지만 40대 이하의 연령의 사람들에게서도 발생률이 20%이상이라고 합니다.

고혈압을 일으키는 큰 원인이기도 한데요.
뇌 조직에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해 주는 실핏줄이 장기간 고혈압에 노출되어 혈관에 변화를 일으키기 때문입니다.
뿐만 아니라, 성인병에 의해서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이니만큼 당뇨병이 있거나 가족내력이 있는 경우 발생 위험이 높습니다.
심각한 후유증을 남기는 질환이니 만큼 미리 예방하는 것이 정말 중요합니다.

뇌출혈의 초기 증상으로는 이상하리 만큼 ‘두통’을 느끼거나 현기증을 느끼고 구토 증세나 몸 반쪽의 움직임이 힘들어 진다는 점입니다.
뇌출혈은 발생 직후 3시간 내에 치료를 받는 것이 아주 중요합니다.
이 3시간이 골든타임이라고 불릴만큼 생사에 큰 영향을 주는 시간입니다.
특히 겨울철, 낮, 활동이 많은 시간대에 발생률이 높다고 합니다.

일단, 기운의 변화가 급작스럽거나 잦은 곳에서 주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추위에 장시간 노출이 되는 것도 피합니다.
평소에 고혈압을 앓거나 비만이신 분들이라면 더더욱 주의해야 합니다.

겨울철 운동 시에도 조심해야 합니다.
충분히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어주고 과한 운동보다는 가볍게 걷기나 맨손체조 정도가 효과가 좋고 운동시간은 1시간 이내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기온이 많이 떨어진 날에는 더욱 짧은 시간 안에 하도록 합니다.

일상생활에서도 스트레스, 과로의 영향으로 발생할 수 있으니 관리를 하고
충분한 수면과 규칙적인 운동, 건강한 식습관으로 뇌출혈을 예방합니다.

1. 장시간 추위에 노출은 금물
2. 기온의 변화가 잦은 곳에서는 주의
3. 운동 시 충분히 스트레칭
4. 운동시간은 1시간 이내
5. 스트레스와 과로의 관리
6. 충분한 수면과 규칙적인 운동과 건강한 식습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