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폐경이라고?’ 폐경기 여성에게 좋은 음식

폐경이 오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는 가?
 
어느 새 불쑥 찾아오는 ‘폐경’ 에 두려움을 느낀다면 이 글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폐경기가 오면 생리주기의 변화와 생리기간의 변화가 찾아온다.
월경량이 줄거나 반대로 지나치게 많아지는 것도 폐경이 다가온다는 증상이다.

또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수치가 감소하면서 칼로리를 많이 소모하지 못해 체중이 증가한다.
그리고 체온이 올라가 온 몸이 후끈거리게 되어 안면홍조가 생기게 되며,
줄어드는 에스트로겐 때문에 피부가 건조해지며 이로 인해 가려움이 생긴다.
무엇보다 감정 기복이 심해지거나 우울증을 겪는 여성이 많아 문제가 되고 있다.
 
 
여러 가지로 여성을 골치 아프게 만드는 폐경기 여성에게 좋은 음식을 소개한다.
먼저, 규칙적인 식단과 함께 신선한 과일, 채소를 통해 비타민, 무기질, 식이섬유소를 충분하게 섭취해야 한다.
 

 
기름진 음식, 동물성 단백질은 절반 이하로 줄이고 대신 우유, 콩, 생선으로 단백질을 골고루 섭취해야 한다.
특히 에스트로겐이 감소하면 골다공증의 발생 위험이 높아지므로 골다공증 예방을 위해 콩 단백질을 섭취를 늘리는 것이 좋다.
 

 
에는 천연에스트로겐이라 불리는 이소플라본 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으며 에스트로겐 분비를 도와준다.
석류도 에스트로겐 분비를 도와주며 비타민과 무기질, 풍부한 칼슘으로 인해 피부노화를 막아주고 피를 맑게 도와준다.
 

 
황산화 능력이 높은 음식을 섭취하면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관을 건강하게 만든다.
황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은 아로니아에 가장 많이 함유되어 있어
혈관을 깨끗하게 만들 뿐 아니라 노화예방, 피부 재생, 면역력을 강화시켜주기 때문에 페경기 여성에게 좋다.
 

 
복분자, 쑥또한 황산화 작용을 도와주어 폐경기 여성을 건강하게 만들어 준다.
마지막으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도 떠오르는 건강식품이다.
최근 연구에서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이 90% 이상 장에서 생성된다고 하여 폐경기 여성의 우울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Facebook Comments